정말그럴까? 유독 모기 잘 물리는 사람들의 특징 8가지!


정말그럴까? 유독 모기 잘 물리는 사람들의 특징 8가지!


이상하게도 유독 모기에 잘 물리는 사람들이 있죠. 같이 다녀도 꼭 모기에게 당해 퉁퉁부은 팔과 다리 심지어 얼굴을 보기도 하는데요. 다른 사람들은 멀쩡한데 왜 혼자서만 이처럼 모기와 전쟁을 벌이고 있는 것일까요?



평소 잘 씻을 뿐만 아니라 자기관리도 잘 하고 있는데 유독 모기에 잘 물린다면 모기가 사랑하는 남다른 특징 가지고 있을 확률이 높다고 하는데요. 물론 절대적인 것은 아니기 때문에 참고하셔서 모기에게 당하는 해당 사항들이 있다면 개선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정말그럴까? 유독 모기 잘 물리는 사람들의 특징 8가지!>


1. 가만히 있어도 땀을 많이 흘린다. 

모기는 땀이 마르면서 나는 '박테리아'의 냄새를 맡으면 몰려온다고 하는데요. 때문에 땀을 자주 흘리고 그때그때 씻어내지 못하면 모기에 많이 물리게 된다고 해요. 



2. 일주일에 세 번 이상 술 약속을 잡는다. 

끝없는 술 사랑이 모기에게 물리는 원인일 수 있다고 하는데요. 모기는 이산화탄소를 사랑하는데, 술을 마신 후 내쉬는 숨에는 이산화탄소가 훨씬 더 많기 때문이라고 해요. 따라서 술을 자주 마시는 사람은 모기의 표적이 되기 쉽다고 하네요.

3. 모기가 사랑하는 특별한 유전자를 가졌다. 

한 연구에 의하면 땀이 날 때 콜레스테롤을 배출하기 쉬운 유전자를 가진 사람은 따로 있다고 하는데요. 이런 사람은 모기에 물리기 훨씬 쉽기 때문에 모기 퇴치제와 같은 제품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고 하네요. 



4. 비타민이 부족한 상태다. 

혈중에 비타민 B1이 많이 포함된 사람은 모기에게 접근하기 어렵다는 연구 결과가 있는데요. 따라서 모기를 피하고 싶다면 비타민 B1이 많이 포함된 돼지고기나 콩 등을 섭취하는 것도 좋은 방법 중 하나라고 해요.



5. 호흡을 깊고 거칠게 쉰다.

앞서 말했듯 모기는 이산화탄소를 사랑한다고 해요. 때문에 숨을 깊고 거칠게 쉬는 사람일수록 주변에 이산화탄소가 증가해 모기를 유혹하기 쉽다고 해요. 

6. 말을 할 때 동작이 크고 활발하다.

모기는 움직임에 민감하다고 해요. 우리가 대화를 하며 몸을 움직일 때는 주변의 공기도 함께 변화하는데, 이때 모기는 그것을 감지해 사람을 공격한다고 해요. 때문에 동작이 큰 사람일수록 모기의 애정공세를 많이 받을 수밖에 없겠죠. 



7. 해가 지고 외출하는 것을 즐긴다. 

밤은 온도와 습도가 낮과는 달라 모기가 활동적으로 변하는 시기라고 해요. 따라서 여러분이 올빼미 족이라면 모기와 마주치는 기회가 훨씬 더 늘어나는 셈이라고 하네요.



8. 항상 사람들로 북적이는 곳에 있다. 

사람이 많이 모인 곳은 땀내음과 이산화탄소가 많아서 모기가 모여든다고 하는데요. 이런 장소에서 항상 있는 사람이라면 모기의 표적이 되기 쉽다고 해요. 다만 인파의 안쪽에 자리한다면 바깥쪽보다 모기를 물릴 확률이 줄어든다고 하네요.


정보가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 버튼 꼭 눌러주세요^^

♡ 공감은 로그인 하지 않아도 누를 수 있습니다.